국정원 외곽팀 파장 일파만파…검찰, 이번주 관련자 줄소환

2017-09-04 アップロード · 21 視聴


앵커

원세훈 전 국정원장 유죄 판결 이후, 국정원 댓글사건 재수사를 맡은 검찰의 행보가 눈에띄게 빨라졌습니다.

특히 사이버 공간에서 여론조작 활동을 해온 국정원 외곽팀에 화력을 집중하고 있습니다.

정호윤 기자입니다.

기자

검찰은 사이버 외곽팀장 30여명 중 핵심 관련자에 대한 기반 조사를 사실상 마쳤습니다.

국정원 전 직원 모임 양지회 회원들의 자택을 압수수색 해 여론조작의 증거들을 확보한 결과, 이들이 국정원의 자금 지원을 받아 댓글 활동에 가담한 것으로 파악했습니다.

여기에 국정원 적폐청산TF가 추가로 수사의뢰한 18명의 사이버 외곽팀장의 출국을 금지시키고 금전 거래 내역도 살펴보고 있습니다.

검찰 관계자는 "광범위한 여론조작 활동에 나선 민간인 외곽팀장 중에는 전직 청와대 관료와 방송사 관계자 등 충격적인 인물들도 다수 포함돼 있다"고 털어놨습니다.

검찰은 이번주부터 외곽팀장 18명 중 핵심 인물들부터 차례로 불러 조사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를 통해 원 전 원장 시절 국정원의 사이버 외곽팀 운영 실태의 윤곽을 파악하는데 주력할 것으로 관측됩니다.

이들이 벌인 여론조작의 퍼즐들이 하나하나 맞춰지면서, 검찰은 외곽팀장 상당수를 원 전 원장의 공범으로 기소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또 이미 국정원법과 선거법 위반 유죄 판단을 받은 원 전 원장을 어떤 혐의를 적용해 추가로 기소할 지도 조만간 결정한다는 계획입니다.

연합뉴스TV 정호윤입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ㆍ제보)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국정원,외곽팀,파장,일파만파…검찰,이번주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541
全体アクセス
15,989,025
チャンネル会員数
1,897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8:21

공유하기
HD영상 주요뉴스 9월4일 오전
2週前 · 3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