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 넘겨 받은 검찰…전 정부 방산비리 의혹 정조준

2017-07-16 アップロード · 102 視聴


앵커

방위사업청이 수리온 결함을 알고도 납품받았다는 감사원 결과를 넘겨받은 검찰이 본격적으로 수사 채비를 하고 있습니다.

한국항공우주산업을 압수수색한데 이어 전 정부의 방산비리 의혹을 정면으로 겨냥하는 모양새입니다.

김민혜 기자입니다.

기자

감사원은 한국형 가동헬기, 수리온 결함과 관련해 방위사업청장 등 방사청 관계자 3명을 업무상 배임 혐의로 지난달 검찰에 수사 요청했습니다.

수리온 체계개발사업을 총괄하면서 비행안전성 등 부실한 검증에도 전력화를 강행했다는 이유에서입니다.

해당 사건은 한국항공우주산업 KAI의 원가 부풀리기 의혹을 수사 중인 서울중앙지검 방위사업수사부에 배당된 상태입니다.

검찰은 감사원에서 넘겨받은 자료를 토대로 방사청이 무리하게 수리온 전력화를 추진한 배경을 집중적으로 들여다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검찰 관계자는 "감사원이 6월 하순 수사의뢰를 해온 것은 맞다"라면서도 "수사 진행 사항에 대해서는 구체적으로 언급하기 어렵다"고 말했습니다.

이 과정에서 수리온 개발 주관업체인 KAI 역시 방사청의 '감싸기' 의혹에서 자유롭지 못할 것으로 보입니다.

검찰은 이미 수리온 등을 개발해 납품하는 과정에서 개발비를 부풀려 부당이득을 챙긴 혐의로 최근 KAI를 압수수색하는 등 본격 수사에 돌입했습니다.

이에 따라 검찰 수사는 두 갈래로 진행될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무리한 전력화 배후에 전 정부 윗선이 있었는지를 집중적으로 살펴볼 것으로 보입니다.

문재인 정부가 방위사업 분야 개혁에 강한 의지를 내비친 상태여서 항공 분야를 첫 타깃으로 방산비리 수사가 전방위로 퍼져나갈 거란 관측도 나오고 있습니다.

연합뉴스TV 김민혜입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제보)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넘겨,받은,검찰…전,정부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346
全体アクセス
15,980,977
チャンネル会員数
1,956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8:50

공유하기
HD영상 주요뉴스 7월17일 오전
4ヶ月前 · 35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