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천500원 안내려고 70대 택시기사 마구 때린 20대 입건

2017-08-11 アップロード · 1 視聴


택시비 4천500원을 내지 않으려고 70대 택시 기사를 폭행한 20대가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부산 사상경찰서는 택시요금을 내지 않으려고 기사를 마구 폭행한 혐의로 25살 노 모 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습니다.

노씨는 지난달 14일 오전 2시 25분 쯤 부산 사하구의 한 상가 앞에서 택시기사 74살 A씨의 얼굴과 몸을 주먹과 발로 수차례 때려 2주 간의 치료가 필요한 상처를 입힌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A씨는 택시비 4천500원을 치르지 않으려고 기사에게 욕설을 퍼부으며 폭행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제보)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4천500원,안내려고,70대,택시기사,마구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450
全体アクセス
15,973,887
チャンネル会員数
1,864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