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정위, 이통 3사 요금제 담합 의혹 현장 조사

2017-08-09 アップロード · 8 視聴


공정거래위원회가 이동통신 3사의 요금제 담합 의혹과 관련해 조사에 나섰습니다.

이동통신업계에 따르면 공정위는 SK텔레콤과 KT, LG유플러스를 상대로 현장 조사에 들어갔습니다.

통신사 관계자는 "구체적인 내용은 밝히지 않았지만, 통신 요금과 관련한 조사로 보인다"고 전했습니다.

앞서 참여연대는 지난 5월 "통신 3사의 데이터 요금제가 거의 비슷하다"며 담합 의혹을 제기하고 공정위에 신고한 바 있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제보)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공정위,이통,3사,요금제,담합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58
全体アクセス
15,970,000
チャンネル会員数
1,862

경제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