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제차 구매 기념' 광란의 레이싱…입건되고 폐차

2017-08-08 アップロード · 2 視聴


앵커

서울 올림픽대로에서 광란의 레이싱을 즐긴 외제차 운전자들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새차를 구매한 기념으로 제한속도 시속 80km인 도로에서 시속 234km 무려 3배 속력을 내며 달리다 사고를 냈는데, 결국 사고차량은 모두 폐차됐습니다.

조성흠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서울 강동구의 올림픽대로.

차 한 대가 쏜살같이 치고 나갑니다.

앞서 가던 차량들을 추월하는가 싶더니 갑자기 오른쪽으로 꺾이면서 사라집니다.

이 순간 속도를 높이면서 추월한 또다른 차량.

갑자기 브레이크를 밟더니 옆으로 구르면서 멈춰섭니다.

현장음 "아이고 아이고 아이고 어떡해"

외제 승용차를 이용해 올림픽대로에서 고속 질주를 즐기다 사고가 난 것입니다.

경찰이 올림픽대로에서 속도위반과 급차선 변경 등 난폭운전을 한 혐의로 31살 문 모 씨 등 3명을 붙잡았습니다.

문 씨 등은 지난 6월 한밤중에 강동구 일대 올림픽대로에서 시속 200km가 넘는 광란의 레이싱을 즐기다 사고를 낸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당시 이들 주변에서 SUV 차량을 몰던 42살 김모씨는 두차례 충돌사고를 당해 차량은 형체를 알아볼 수 없을 정도로 망가졌고, 본인도 전치 8주의 부상을 입었습니다.

문 씨가 몰았던 차량속도는 최고 시속 234km, 나머지 차량도 시속 170km 넘는 속도로 질주했습니다.

이들이 몬 차량은 일본과 독일산 스포츠카로, 신차 구입기념으로 광란의 질주를 즐겼지만 결국 폐차됐습니다.

외제차 판매와 수입차량 주행테스트 팀에서 일하는 이들은 앞서 서울양양간고속도로에서도 광란의 질주를 벌여온 혐의로 추가 입건했습니다.

연합뉴스TV 조성흠입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제보)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외제차,구매,기념,광란의,레이싱…입건되고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965
全体アクセス
15,975,493
チャンネル会員数
1,865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