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경화ㆍ북 리용호 조우…북한 "남한 대북제안 진정성 결여"

2017-08-07 アップロード · 1 視聴


앵커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북한 리용호 외무상이 처음으로 조우했습니다.

북측은 우리 정부의 대북 제안에 진정성이 결여돼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필리핀에서 이봉석 기자입니다.

기자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북한 리용호 외무상이 필리핀 마닐라에서 처음으로 만나 대화를 나눴습니다.

아세안지역안보포럼, ARF 환영만찬 때 대기실에서 악수를 나눈 뒤 남북 문제와 관련해 3분간에 걸쳐 의견을 교환한 겁니다.

강경화 / 외교부 장관 "짧은 시간이었지만 구체적으로 두 가지 제의한 상황이라 이에 대해 적극 호응해 주길 바란다는 메시지 전했습니다."

강 장관은 우리의 제안을 다른 정치적 상황을 제쳐놓고 당장 시행해야한다며 시급성을 강조했습니다.

그러자 리 외무상은 잠시 머뭇거린 뒤 강 장관의 언급에 대한 입장을 밝혔습니다.

우리의 대북 제안에 진정성이 결여돼 있다는 주장입니다.

강경화 / 외교부 장관 "(북측은) 안보리 통해서도 그렇고 미국과 공조해서 계속 압박 가하는 상황에서 이런 것은 진정성 없는 거 같다는 반응이었습니다."

이에 강 장관은 우리 제의의 진정성을 강조한 뒤 다시금 북측의 호응을 촉구했습니다.

한편 리 외무상은 중국 왕이 외교부장에 이어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무장관 등과도 양자회담을 가졌습니다.

북한의 잇단 도발로 국제사회가 북한을 점점 더 외면하고 있는 가운데 북한은 ARF를 무대 삼아 외교적 숨통을 틔우기 위해 안간힘을 쓰는 모습입니다.

필리핀 마닐라에서 연합뉴스TV 이봉석입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제보)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강경화ㆍ북,리용호,조우…북한,남한,대북제안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275
全体アクセス
15,967,771
チャンネル会員数
1,863

정치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