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속도로 정체 본격화…"오후 5~6시쯤 최대"

2017-08-06 アップロード · 2 視聴


앵커

휴가철을 맞아 복귀하는 차량들이 몰리면서 주요 고속도로 상행선 곳곳이 정체로 몸살을 앓고 있습니다.

오후 5시 쯤에는 지금보다 더 막히는 구간이 많을 것으로 예상되는데요.

보도국 연결해서 자세한 교통상황 들어보겠습니다.

배삼진 기자.

기자

네. 강원도 방향에서 오는 고속도로 상황이 가장 좋지 않습니다.

먼저 서울양양간 고속도로는 초입부터 밀리기 시작합니다.

양양나들목에서 상남3터널 남측까지 약 40km 넘게 극심한 교통정체가 빚어지고 있습니다.

화촌터널에서 춘천분기점, 남춘천나들목에서 서종나들목 구간을 지나실 때도 2시간 소요될 것으로 보입니다.

영동고속도로 역시 마찬가지로 초입부터 막히고 있는데요.

대관령나들목에서 속사나들목, 평창휴게소에서 원주나들목까지 시속 20km에서 50km까지 차량속도 떨어져 있습니다.

여주나들목에서 호법분기점까지도 차량이 몰리면서 20km넘게 거북이 운행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경부고속도로는 남청주나들목에서 청주나들목까지 차들이 제속도를 내지 못하고 있고 아직까지 여유는 있지만 기흥나들목에서 수원신갈나들목을 거쳐 죽전휴게소 부근도 차량속도 떨어져 있는 상태입니다.

서해안고속도로는 당진분기점에서 비봉나들목까지 정체와 서행이 반복되고 있습니다.

시속 20km 내외로 운행하는 구간이 많은 만큼 마음의 여유를 가지시는 것이 좋겠습니다.

지금 고속도로를 이용하시면 요금소 기준으로 영동고속도로 강릉에서 서울은 3시간 50분, 경부고속도로 부산에서 서울은 5시간, 대전에서 서울은 2시간 정도 걸립니다.

영동고속도로 목포에서 서서울까지는 4시간 이상 예상하셔야겠습니다.

고속도로 정체는 오후 5시에서 6시 쯤 가장 극심할 것으로 보이는데요.

오후 7시에서 8시 쯤에는 해소될 것으로 도로공사는 내다보고 있습니다.

보도국에서 전해드렸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제보)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고속도로,정체,본격화…오후,56시쯤,최대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797
全体アクセス
15,983,571
チャンネル会員数
1,860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