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레이 "김정남 시신 북한에 인도"…주말 부검결과

2017-02-16 アップロード · 5 視聴


앵커

말레이시아 당국이 북한에 김정남의 시신을 인도하기로 했습니다.

부검이 끝난 만큼 김정남 시신을 내놓으라는 북한의 요구를 일단 수용한 건데요.

말레이시아 경찰의 용의자 체포에도 속도가 붙고 있습니다.

자세한 내용 보도국 연결해 들어봅니다.

김동욱 기자.

기자

네, 말레이시아 당국이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이복형 김정남의 시신을 북한에 인도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외신에 따르면 말레이시아 부총리는 부검이 끝난 김정남의 시신을 북한에 인도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북한은 그동안 말레이시아 당국에 즉각적인 시신 인도를 요구해왔습니다.

말레이시아 수사 당국은 부검 결과를 이르면 주말쯤 발표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독살이 맞는지, 맞다면 사용된 독극물이 어떤 것인지에 따라 수사가 급물살을 탈 것으로 전망됩니다.

부검 결과 발표 여부와 그 내용에 따라 북한 측이 예민하게 반응할 가능성도 점쳐집니다.

앵커

김정남 암살과 관련해 용의자들이 잇따라 체포되고 있다는 소식도 들어왔다고요.

기자

김정남 암살과 관련해 말레이시아인 남성 1명과 인도네시아 여권을 가진 여성 1명이 추가 체포됐습니다.

이로써 지금까지 암살 사건과 관련해 3명이 체포됐는데요.

어제 베트남 여권을 가진 29살 여성이 붙잡힌 데 이어 오늘은 25세 여성이 체포됐습니다.

이 여성이 한국여권을 소지하고 있다는 보도가 나오면서 한때 혼선이 빚어졌는데, 말레이시아 경찰은 인도네시아 여권이라고 확인했습니다.

추가로 체포된 남성은 이 여성의 남자친구인 것으로 알려졌는데 경찰이 용의선상에 올려둔 남성 4명 중 한 명인지, 아니면 또다른 인물인지는 확인되지 않았습니다.

앵커

지금 말레이시아 경찰이 용의선상에 올려놓은 남성들 중에 북한계가 있다는 보도도 나왔죠.

기자

네. 그렇습니다.

용의선상에 오른 남성 4명 중 북한계가 있다는 진술이 나왔습니다.

요미우리신문은 말레이시아 현지 중국어 매체를 인용한 보도에서 "처음 체포된 여성의 진술에 따르면 사건에 관련된 남성 4명 중에 북한계가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현지 수사 당국자는 "용의자인 여성 2명이 어떤 국가에 고용돼 이번에 암살을 자행했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는데요.

어떤 국가가 북한을 겨냥한 것인지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보도국에서 전해드렸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 4409(제보),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말레이,김정남,시신,북한에,인도…주말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497
全体アクセス
15,965,451
チャンネル会員数
1,746

국제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