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영상 불법도박 사이트 대표의 금고 속 현금다발

2017-02-14 アップロード · 7 視聴


서울 강남경찰서는 최근 불법 도박사이트의 홍보를 대행해주고, 회원을 모집해준 혐의로 업체대표 33살 임모씨를 구속하고, 직원 4명을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임 씨 등은 지난해 5월부터 9달 동안 스팸 문자 메시지를 보내 회원을 대신 모집해주고, 홍보비 명목 등으로 1억 6천만 원 상당을 받아 챙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들은 강남구 역삼동에 사무실을 차리고 모집한 회원이 도박에 건 판돈의 30%를 홍보비로 받아 챙긴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편집 : 왕지웅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현장영상,불법도박,사이트,대표의,금고

恐れ入りますが、4月17日から5月08日までコメントの機能のみテストを実施します。ですので、一時的にコメント欄はご利用できません。ご了承くださ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今日のアクセス
902
全体アクセス
15,968,296
チャンネル会員数
1,774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