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시각 사건사고 그룹 맏며느리 경영권노려 시동생 음해시도

2011-02-08 アップロード · 18 視聴


기자 서울중앙지검 형사3부는 경영권 분쟁을 벌이던 남편을 돕고자 경쟁 관계에 있는 시동생 측의 인터넷 개인정보를 빼내 사생활을 캐려 한 혐의 등으로 H그룹 회장의 맏며느리 마흔여덟살 이모씨를 불구속 기소했다고 어제 밝혔습니다.

검찰에 따르면 이씨는 2009년 10월 지인인 모 세무회계법인 사무장 백모씨에게 부탁해 심부름센터를 통해 손아래 동서와 시매부가 가입한 인터넷사이트의 아이디와 비밀번호를 불법 취득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씨는 같은 시기 동서 등이 거래하는 H은행에서 예금 잔액 등 금융거래정보를 무단으로 빼낸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이시각,사건사고,그룹,맏며느리,경영권노려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122
全体アクセス
15,984,801
チャンネル会員数
1,866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0:48

공유하기
내일의 날씨
6年前 · 6 視聴

03:12

공유하기
'휘발유값 극과 극'
6年前 · 6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