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선관위, 작년 정치기탁금 70억원 모금

2011-01-13 アップロード · 33 視聴


(서울=연합뉴스) 김정은 기자 = 지난해 검찰의 청목회 입법로비 의혹 수사로 여야 의원들이 정치 후원금 기근에 시달리고 있는 가운데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작년 70억원의 정치자금 기탁금을 모은 것으로 집계됐다.
기탁금은 특정 정치인의 후원회에 기부하는 후원금과 달리 공무원을 포함한 일반 개인이 선관위에 기부하는 정치자금이다.
선관위는 13일 보도자료를 통해 지난해 모두 7만8천여명이 선관위에 총 69억5천711만원의 기탁금을 냈다고 밝혔다. 이중 7만5천여명이 10만원 이하의 소액 기부자로, 이들이 기탁한 금액이 총액의 96.6%인 67억2천여만원에 달했다.
이 같은 모금액은 2008년 75억6천만원, 2009년 78억2천800만원보다는 적지만 2005년 20억3천900만원, 2006년 44억5천900만원, 2007년 54억4천200만원보다는 많은 것이다.
선관위는 이날 국회에서 9개 주요 정당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전달식을 갖고 한나라당에 27억8천500만원, 민주당에 23억3천980만원, 자유선진당에 4억7천300만원 등 정당별 의석수에 따라 기탁금을 전달했다.
기탁금은 중앙선관위의 정치후원금센터(http://www.give.go.kr)를 통하거나 각급 선관위를 방문해 기부할 수 있다.
선관위는 "정치발전을 바라는 국민의 열망과 투명한 정치자금 조성을 위한 선관위의 숨은 노력이 결합돼 소액다수의 정치자금 후원문화가 어느 정도 정착돼 가고 있다"고 밝혔다.
kje@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중앙선관위,작년,정치기탁금,70억원,모금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880
全体アクセス
15,984,559
チャンネル会員数
1,864

정치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