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아 200점 돌파 우승, 국민 환호

2009-03-29 アップロード · 601 視聴


(서울=연합뉴스) 김연아(19.고려대)가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피겨선수권대회에서 역대 여자 싱글 사상 최초로 200점을 돌파하면서 자신의 생애 첫 우승을 차지해 진정한 피겨퀸의 반열에 올랐다.

김연아는 29일(한국시간) 오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센터에서 치러진 대회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131.59점을 얻어 쇼트프로그램(76.12점) 점수를 합쳐 총점 207.71점으로 1위를 차지했다.

김연아의 점수는 지난 2006년 12월 그랑프리 6차 대회 NHK 트로피에서 아사다 마오(일본)가 세웠던 여자 싱글 총점 기존 최고점(199.52점)을 무려 8.19점이나 끌어올린 대기록이다.

특히 김연아는 2002-2003 시즌부터 기존 6점 채점제를 대신해 도입된 신채점방식(뉴저지시스템) 체제하에서 처음으로 200점대를 돌파한 선수로 이름을 남기게 됐다.

김 선수의 경기를 지켜본 많은 시민들은 김 선수의 연기에 흠뻑 빠져들어 김선수를 응원했다.

시민들은 김선수가 세계최초로 역대 여자 싱글 사상 최초로 200점을 돌파하며 우승하자 환호하며 김 선수를 칭찬했다.

서울 상계동에 사는 한미나 씨는 “김연아 선수가 세계최초로 200점을 돌파하며 우승해 너무나 기쁘다”며 “꼭 자신이 우승한 것 같다”고 말했다.

대구 수성구에 사는 이정림 씨는 “김 선수가 한 차례 점프 실수를 해 아쉬웠지만 뛰어난 점프 능력과 카리스마 넘치는 연기를 보여줬다”고 극찬했다.

경기 군포에서 온 김기정 씨는 “김연아 파이팅, 대한민국 파이팅을 외치며 야구에서 아쉬웠던 점을 피겨스케이팅에서 날려버렸다”며 기뻐했다.
baesj@yna.co.kr

촬영.편집: 지용훈 VJ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김연아,200점,돌파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짱구
2009.03.30 11:18共感(0)  |  お届け
퍼가여...삭제
今日のアクセス
129
全体アクセス
15,970,364
チャンネル会員数
1,863

스포츠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