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혜정, 태어나서 처음으로 티슈를 준 남자는 ‘고수’? 이유는?… (루시드 드림)

2017-02-15 アップロード · 9 視聴

배우 강혜정이 영화를 본 소감을 말했다.

15일 오후 서울시 성동구 왕십리 CGV에서 영화 ‘루시드 드림’ 언론 배급 시사회가 열렸다. 이날 김준성 감독, 배우 설경구, 고수, 강혜정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강혜정은 “시나리오를 받았을 때 미스터리한 단서를 통해서 아이를 찾아가는 과정이 신선했다. ‘루시드 드림’을 설명해주는 캐릭터를 맡아서 연기를 해야하다 보니 부 자연스럽거나 이해 못하는 모습들이 드러나지 않도록 신경을 많이 썼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감독님이 ‘루시드 드림’을 잘 이해할 수 있도록 자료도 많이 주셔서 그것을 토대로 많이 연구를 했다. 영화를 오늘 처음 봤는데, 태어나서 처음으로 남자에게 티슈를 줬다. 고수 선배님이 감정 이입되셔서 우셨다. 결과적으로 감독님이 영화를 잘 만들어 주신 것 같아”라고 덧붙였다.

강혜정은 대호의 친구이자 루시드 드림 연구 분야에 있어 1인자 정신과 의사 ‘소현’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다. 그는 이번 작품을 위해 머리를 짧게 자르는 등 색다른 변신을 시도하며 극의 설득력을 더하며 관객들을 매료시킬 예정이다.

‘루시드 드림’은 3년 전 납치된 아들 ‘민우’를 찾기 위해 물불을 가리지 않던 ‘대호’(고수 분)가 우연히 ‘자각몽’을 통해 범인의 단서를 추적하는 이야기를 그렸다. 오는 2월 22일에 개봉된다.

[스타서울TV=이현미 기자/사진=고대현 기자]

tag·

恐れ入りますが、4月17日から5月08日までコメントの機能のみテストを実施します。ですので、一時的にコメント欄はご利用できません。ご了承くださ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今日のアクセス
77
全体アクセス
602
チャンネル会員数
51

내 프로그램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