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향신문] 이재용 영장심사 7시간30분 만에 종료…서울구치소 이동해 대기

2017-02-16 アップロード · 18,800 視聴

서울중앙지법 한정석 영장전담 판사 심리로 열린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49)의 영장실질심사가 16일 오후 6시쯤 끝났다. 영장심사는 이날 오전 10시30분에 시작해 오후 3시30분쯤 20분간 휴정했다. 영장심사만 약 7시간가량 진행된 셈이다.

이 부회장은 박상진 삼성전자 사장(63)의 영장심사가 끝나면 박 사장과 함께 서울구치소로 이동해 구치소 내에서 영장 발부 여부가 결정될 때까지 대기할 예정이다.

〈글 윤승민 기자 mean@kyunghyang.com ‧ 영상 유명종 PD yoopd@kyunghyang.com〉

경향신문 홈페이지 http://www.khan.co.kr/

경향신문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kyunghyangshinmun

경향신문 트위터 https://twitter.com/kyunghyang

스포츠경향 홈페이지 http://sports.khan.co.kr/

스포츠경향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sportkh

스포츠경향 트위터 https://twitter.com/sportskh

tag·경향신문, 이재용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정치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